::대전충남민주언론시민연합::
메인가기
민언련의창메뉴시작
성명논평
칼럼
언론모니터
 
 
 
성명논평
Home > 민언련의 창 > 성명/논평
Total. 341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
대전MBC 유지은 아나운서 부당업무배제 철회 및 채용성차별 규탄… (4) 민언련 11-26 93
자유한국당 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 영입에 대한 대전충남민언련… 민언련 11-01 75
대전MBC 보도국 구성원들에게 유감의 뜻을 전합니다. 민언련 10-28 93
‘프리랜서 아나운서 보도에 대한 대전MBC 입장’에 대한 국민… 민언련 10-07 114
[기자회견]대전시 버스 준공영제 이제는 개혁해야 할 때다. 민언련 10-07 101
[민영화저지 공동행동 성명]무능, 무책임 대전시의회를 규탄한다 민언련 10-02 123
본분 잊은 복지환경위원회 하수처리장 민영화 안건 처리에 대한 … 민언련 09-30 116
[공동성명]대전MBC 아나운서 ‘남녀차별 인권위 진정’에 대한 … 민언련 09-24 147
191 대전충남 지역 언론. 대운하, 금강운하 관련 보도에 대한 보도 … 민언련 04-04 3000
190 [논평] 서슬 퍼렇던 조중동의 인사검증 칼날, 이명박 정부에서는… 민언련 02-25 2877
189 [성명] 방송위원회는 IPTV법 시행령(안)을 즉각 수정하라! 민언련 02-22 2865
188 [성명] 정치권은 방송통신위 설립 야합을 철회하고 재논의하라. 민언련 02-22 2942
187 [논평] 한기총은 국민 앞에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과하라. 민언련 02-22 2824
186 [논평] 한나라당의 ‘언론 재갈 물리기’ 안 된다 민언련 11-24 2994
185 [논평] 계속되는 이 후보 의혹, 언론 불신 깊어만 간다 민언련 11-22 2990
184 [성명]주민과 약속 저버린 서구의회는 대의기관임을 포기하라. 민언련 05-25 3455
183 [성명]가기산 청장은 계도지 예산 부활 시도 즉각 중단하라. 민언련 05-25 3264
182 [성명]해외 공짜취재 관행 근절을 촉구한다. (12) 민언련 04-16 3517
181 [성명]이러고도 사회적 공기 자임하나? (1) 민언련 03-26 3141
180 [논평] ‘진실화해위의 부일장학회 국가에 의한 강제헌납 결정’… 민언련 06-01 3418
179 [논평] 기자실, 브리핑룸 통합 관련 언론개혁시민연대 논평 민언련 05-23 2904
178 [논평] 비민주적이고 몰상식한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장 선정을 … 민언련 05-04 2966
177 [성명] 균발위는 제대로 사과하고 재발방지책을 내라 민언련 04-25 2771
   11  12  13  14  15  16  17  18  19  20    
AND OR